?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454261_274689_3716.jpg


[매일일보 손봉선 기자] 한국농어촌공사 순천광양여수지사(지사장 김신환)는 최근 농어촌지역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농어촌 집 고쳐주기 행복충전활동을 실시하였다.


지난 18일 농어촌公 순천광양여수지사에 따르면 순천시 서면에 소재 A씨 가구를 대상으로 싱크대 및 수도시설, 창호 등이 노후화되어 열악한 주거환경을 청결하고 편리하게 고쳐주는 봉사활동에 펼쳤다고 밝혔다.순천시 서면에 소재 A씨는 불편한 몸으로 재래식 부엌과 열악한 환경에서 어렵게 생활하고 있었다.


이날 공사직원 10여명은 비가 내리는 궂은 날씨였지만, 시공업체를 도와 창호와 샷시를 제작 설치하고, 싱크대 및 수도시설 보수 공사를 진행, 주거환경을 획기적으로 개선하는데 굵은 땀방울을 흘렸다. 또한, 주택 주변 환경정화 활동을 병행하며 깨끗한 주거환경을 만들고자 임직원들이 구슬땀을 흘렸다.


A씨는  공사가 완료된 후 "싱크대, 수도 등이 낡아  생활에 어러움을 겪고 있었는데 ‘농어촌 집 고쳐주기’ 봉사활동을 통해 편안한 보금자리를 마련해 주어 겨울마다 정말 춥게 지냈는데, 올해에는 따뜻하게 지낼 수 있을 것 같다"며 감사를 표했다.


‘농어촌 집 고쳐주기’ 봉시활동은  매년 지역의 독거노인, 장애인 등 소외계층의 열악한 주거환경 개선을 목적으로 한국 농어촌공사에서 후원하고, 다솜둥지복지재단이 함께하는 주거환경 개선 나눔 활동으로 농어촌 취약계층의 열약한 주거환경 개선을 실시하고 있다.


농어촌公 순천광양여수지사 김신환 지사장은 "앞으로도 독거노인, 기초생활 수급자 등 소외계층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배려를 위해 농어촌 집 고쳐주기 사업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저소득 영세농가 노후주택 주거환경개선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치겠다"고 말했다.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